밀양 할매들

[포토] 1일 저녁 상동면 여수마을과 2일 오전 바드리에서

1일 상동면 여수마을

1일 저녁 상동면 여수마을 126번 송전탑 예정지 인근 임도를 경찰이 막았다. 오후 8시께 장하나 민주당 의원, 김제남 정의당 의원이 방문했고, 주민들도 속속 모여들었다. 경찰이 이불과 음식 등 농성 물품 반입을 제지하자, 주민 50여 명은 강하게 항의했다.

















2일 단장면 바드리마을 89번 철탑

주민 9명이 새벽 2시에 철탑 공사예정지 부근 임도에 접근했으나 한전은 오전 9시부터 공사를 시작했다. 한전은 우선 팬스와 부지 정지 작업을 했고, 이를 저지하기 위해 주민들은 쇠사슬을 묶고 저항했다.



























태그

로그인하시면 태그를 입력하실 수 있습니다.
밀양=김용욱 기자의 다른 기사
관련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많이본기사

의견 쓰기

덧글 목록
  • 솔딕히

    저건 너무 전문시위꾼 티나는거 같지않냐 ㅋㅋㅋ

  • 시민

    전문시위꾼? 뭐이런 개쓰레기가다있나 지놈집위로 송전탑지나가봐야 울고불고 할테지 암이나걸려뒈져라

  • 아줌마

    솔딕히 너는 알바나 국정원 아님 군인? ^^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기획연재 전체목록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